검색

충주시, 4월부터 75세 이상 고령층 백신 접종

3월 25일까지 사전등록 및 예약 완료해야 접종 가능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1-03-25

 

 

충주시가 4월부터 75세 이상 고령층과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본격 실시한다.

 

시는 오는 4월 1일부터 충주체육관에 설치된 예방접종 센터에서 거동이 가능한 75세 이상 고령층과 주거 및 주야간 단기 보호 노인시설을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화이자 백신 접종대상자는 주민등록상 충주시에 거주지를 둔 75세 이상 노인(46.12.31 이전) 및 22곳 노인시설로 2만여 명이다.

 

대상자는 사전에 대상 등록 후 예약까지 완료해야 접종이 가능하며 3월 25일까지 동의서를 제출해야 한다.

 

동의서 서명은 본인 및 법정대리인, 보호자만 가능하다.

 

시는 시청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인력을 최대한 활용해 접종동의서를 받는데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며, SNS, 충주톡, 읍면동 마을회관, 아파트 방송 등을 통해 코로나 백신 접종을 독려할 예정이다.

 

한인수 자치행정과장은 “코로나19 면역력 형성을 위해 75세 이상 어르신들은 3월 25일까지 사전동의서 작성을 완료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며, “접종대상자들이 신속 안전하게 접종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에서는 3월 19일 오후 5시 기준 1분기 백신 접종 동의 대상자 2,692명 중 2,543명(94.5%)이 1차 접종을 마쳤다.

 

시는 65세 이상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종사자 및 환자 2,400여 명에 대해 이달 말까지 1차 접종을 완료하고 취약시설 입소자 및 종사자, 65세 이상 노인, 학교 및 돌봄 공간 교사 및 교직원, 64세 이하 만성질환자, 보건의료인과 경찰․소방․군인 등 5만여 명에 대해서도 상반기까지 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