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AZ 백신 요양병원 68명 1차 예방 접종 순조

3월말까지 전담의료기관 종사자 2800명 순차 접종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1-03-02

 

 

충주시가 본격적인 백신 예방접종을 시작하며 코로나 극복의 출발선을 넘었다.

 

시는 2월 26일 지역 내 위치한 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환자에게 충주 최초로 코로나19백신을 접종했다.

 

이날 요양병원에서는 1호 접종자를 시작으로 3월 2일까지 이틀에 걸쳐 총 68명에게 1차 접종을 실시했다.

 

2차 접종은 8주 뒤에 진행한다.

 

시는 2월 25일 보건소와 요양병원 1곳에 백신 1차 배송을 완료했으며, 28일에는 지역 내 요양병원 7곳에도 백신을 공급해 3월 중에 순차적으로 접종이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앞서 접종 준비기간 동안에는 각 병원 및 접종시설에 대해 백신 보관, 접종 준비상태 등을 점검하고, 경찰과 협조해 주변 지역 순찰을 강화하는 등 안전한 접종이 이루어질 수 있는 환경 및 시스템 구축에도 총력을 기울였다.

 

아울러, 이상반응 상황 대응 및 긴급후송체계를 공고히 하고 현장에 구급차, 이동식 산소호흡기, 자동제세동기, 응급키트 및 대응인력을 비치해 백신접종 후 나타날 수 있는 비상 상황 대처에도 철저를 기하고 있다.

 

1분기 접종 대상자는 △노인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코로나19 전담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중에서 접종에 동의한 2,800여 명이다.

 

충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추진단장인 박중근 부시장은 “예방접종의 첫 단추를 꿰었으나 앞으로 접종 일정이 많이 남은 만큼 충주시민 및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안전하고 신속한 예방접종 추진을 통해 충주시민들의 조속한 일상 복귀가 가능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