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씨앤바이오·유한킴벌리, 274억원 투자협약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1-03-02

 

 

충주시는 2월 25일 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씨앤바이오(대표 심우석), 유한킴벌리㈜(대표 진재승) 등 2개사와 274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조길형 충주시장 및 기업관계자 등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약식으로 진행됐다.

 

㈜씨앤바이오는 1월 설립된 신생 마스크 전문 제조업체로 가주농공단지에 입주 예정이며, 2023년까지 250억여 원을 투자해 16,620㎡ 부지에 건축면적 9,804㎡ 규모의 마스크 생산설비를 설치하고 연차적으로 570여 명의 근로자를 채용할 계획이다.

 

유한킴벌리㈜는 기저귀, 화장품, 여성용품 등 대한민국 대표 생필품 전문업체로서 사업다각화를 위해 24억여 원을 투자해 대소원면 첨단산단 충주공장부지 내에 1,003㎡ 규모로 포장 설비센터를 증축, 20명의 추가 고용을 계획 중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코로나19로 방역물품 관련 산업의 중요성이 높아진 시점에서 지역 내 마스크 제조시설 투자를 결정해준 ㈜씨엔바이오와 충주공장에 증설 투자를 결정해 주신 세계적인 기업 유한킴벌리(주)에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협약이 코로나 재확산으로 힘든 시기에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