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 신축 ... 2022년 4월 준공

정부 생활SOC사업 선정, 총 사업비 134억원 투입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0-09-23

 

▲ 충주시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가 들어설 호암직동 1184번지(빨간색 테두리)  © 충주신문


오는 2022년에 충주시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가 새로운 모습으로 지역 주민 곁을 찾아올 전망이다.

 

충주시는 국무조정실에서 주관하는 2021년도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 복합화 사업’이 선정되어 국·도비 3억5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시는 앞서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으로 달천동행정복지센터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되어 금년도에만 2건의 정부 생활SOC 사업에 선정됐다.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 신축은 호암 택지 내 대단위 아파트 준공으로 인한 행정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총 사업비 134억 원을 투입하여 연면적 3,760㎡, 본관 지상 3층, 별관 지상 2층 규모로 오는 2022년 4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새로 건립될 행정복지센터는 어린이를 위한 영어도서관과 다함께 돌봄센터, 평생학습관 등 주민 생활과 밀접한 시설을 복합화하여 주민들의 여가와 문화 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생활SOC 복합 청사로 신축될 예정이다.

 

시는 이종배 국회의원과의 긴밀한 공조체계를 바탕으로 사업별 해당 부처에 적극 대응한 것이 생활SOC사업 선정에 주요했던 것으로 보고 있다.

 

이종배 국회의원은 “이번 사업선정을 통해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생활SOC 시설 조성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시와 적극 협조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호암직동행정복지센터가 주민들이 부담 없이 찾는 동네 사랑방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시민이 부담 없이 방문해 여유를 즐길 수 있는 생활SOC 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9년 정부 생활SOC 복합화 사업으로 선정된 교현동 공설운동장 내 복합체육센터 건립사업은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올해부터 사업이 본격 추진되고 있으며, 시는 이곳에 조성예정인 근린공원과 함께 생활 SOC 건립 사업이 완료되면 도심 속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