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지현동 '어울림 플랫폼’ 착공 ... 2021년 준공

지역주민 역량강화와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거점시설 역할 기대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0-09-14

  

▲ 충주시 지현동 이야기가 있는 사과나무마을 '어울림 플랫폼' 조감도  © 충주신문

 

충주시는 9월 14일 지현동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인 ‘어울림 플랫폼’의 착공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어울림 플랫폼’은 지현동 도시재생사업의 거점시설로서 지역주민 역량 강화와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주민 교육 및 문화·경제 활성화 활동 등의 중심지 역할을 하게 된다.

 

시는 지현동 614번지 일원에 총사업비 33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940.63㎡, 지상 4층 규모의 공간을 조성한다.

 

1층에는 사무실, 공구실, 기계실이 위치하고 2층에는 외부휴게공간을 3층에는 홀과 게스트하우스, 창고가 들어서며 4층에는 마을 카페와 주민회의 및 교육장, 전시홀 등으로 구성해 2021년 하반기까지 준공을 마치고 시민들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시는 ‘어울림 플랫폼’ 건립이 노후한 주거밀집구역이었던 장소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주민들이 함께 활동하며 공동체 의식을 키우며 더 살기 좋은 동네를 만들어 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올해 5월에 준공된‘공영주차장 및 쌈지공원’과 더불어 이번‘어울림 플랫폼’의 착공을 통해 도시재생사업이 본격화될 것”이라며 “구도심 활성화를 통한 정주 여건 개선과 도시 경쟁력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