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신니면생활개선회, 생산적 일손봉사 참여

코로나19로 일손부족 시달리는 농가 지원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0-07-07

 

 

충주시 신니면생활개선회(회장 성숙희)가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도움의 손길을 내밀며 지역 농가에 활력을 불어놓고 있다.

 

신니면생활개선회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일손 충원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위해 7월 6일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생산적 일손봉사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날 일손봉사에 참여한 회원 20여 명은 새벽부터 파밭매기, 잡초제거 등의 작업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봉사에 참여한 회원 중에는 농업에 종사하는 인원도 다수 포함되어 있어, 농가 일에 능숙한 모습을 보이며 한층 큰 힘이 되었다는 후문이다.

 

봉사에 참여한 한 회원은 “같은 농업인으로서 요즘 농가가 얼마나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지 잘 알고 있다”며 “힘든 시기에 일손봉사로 이웃들에게 보탬이 될 수 있어서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일손봉사를 받은 농가주는 “다들 어려운 시기에도 이렇게 찾아와 손을 보태주셔서 감사하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성숙희 회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력수급이 원활하지 못한 상황에서 회원분들이 농가 일손돕기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셔서 고맙다”며 “이러한 농촌 일손봉사가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아 농가의 인력 부족 현상이 개선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니면생활개선회는 꽃길가꾸기, 사랑의 점심나누기 행사 등 각종 봉사활동을 펼치며 살기 좋은 신니면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