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동량면, 우리 농가 살리기 생산적 일손 봉사

코로나19로 일손 부족을 농가에 복숭아 봉지 싸기 작업 도와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0-06-15

 

 

충주시 동량면행정복지센터(면장 신동희) 직원들은 코로나19로 인해 인력난을 겪고 있는 농가에 보탬이 되고자 생산적 일손 봉사에 나섰다.

 

동량면 직원 10여 명은 6월 6일 동량면 대전리 복숭아 농가를 찾아 복숭아 봉지 싸기 작업을 도왔다.

 

복숭아 농가주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일손 부족이 심각한 상황이었는데 주말도 반납한 체 일손을 도와준 직원들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신동희 면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많은 분이 생산적 일손 봉사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