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지역 곳곳에 아름다운 꽃길 조성 ‘한창’

금가면직능단체 및 신니면새마을협의회 꽃길 조성 활동 전개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20-06-02

 

충주지역 곳곳에 지역 직능단체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꽃길을 조성하여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 충주시 금가면 직능단체  © 충주신문

 

금가면 바르게살기위원회, 자유총연맹금가면분회, 주민자치위원회, 새마을협의회 등 4개 직능단체는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마을 곳곳에 릴레이 꽃심기를 진행하며 금가면민들에게 힐링의 공간을 제공했다.

 

류정수 금가면장은 "코로나로 인해 지나간 봄을 제대로 느끼지 못하고지쳐 있던 주민들에게 꽃을 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신 직능단체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쾌적하고 아름다운 금가면을 만들기위해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 충주시 신니면새마을협의회  © 충주신문

 

이에 앞서 5월 28일 충주시 신니면새마을협의회(회장 김대섭, 최숙자)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용원초등학교 앞 도로변에 꽃길을 조성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른 아침부터 새마을협의회는 회원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동락전승비를 찾는 방문객에게 아름답고 깨끗한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한 분꽃과 백일홍 1,000본을 식재했다.

 

김대섭, 최숙자 회장은 “이날 꽃길 조성이 신니면을 방문하는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 주고, 코로나19에 따른 생활 속 거리두기로 지친 마을주민들이 정서적 안정감을 찾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니면새마을협의회는 지난 4월에도 양심 화분과 쌈지공원에 봄꽃을 심는 등 정기적인 환경개선 활동을 통해 아름답고 깨끗한 신니면 조성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