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북도의회 장선배 의장, 충북 포함 ‘변호사시험 장소 확대’ 건의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 9차 임시회서 주장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19-12-04

 

 

충북도의회 장선배 의장은 12월 3일 서울 쉐라톤그랜드인천호텔에서 열린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9차 임시회에서 지방로스쿨 숙원사업이었던 ‘변호사 시험 장소 확대’를 건의했다.

 

현재 변호사시험은 서울, 대전, 부산, 대구, 광주 등 5개 권역에서 실시되고 있으며 내년에는 전주까지 확대 될 예정에 있다.

 

시험장 확대는 그간 지방로스쿨 숙원사업이었다. 전국 25개 로스쿨 중 절반이 지방로스쿨인 상황에 5개 권역에 포함되지 않은 충북, 강원, 제주 등 3개 권역 수험생들은 시험응시를 위해 타 지역으로 이동하는 등 불편을 겪었다.

 

장선배 의장은 “변호사시험 응시생들의 공정한 시험 환경 조성을 위해 충북, 강원, 제주에 시험 장소를 설치하는 건의안을 제출하게 됐다”며“건의안이 법무부에서 최대한 빨리 시행될 수 있도록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와 끝까지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을 포함한 15개 시‧도의회 의장들이 참석한 이번임시회에서는 ▲ 아동그룹홈 종사자 처우개선 건의안 ▲ 지방의회행정사무감사 시기의 탄력적 운영 건의 등 10건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