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 ‘현란한 발기술’ 제7회 시민택견체조 경연대회 열려

17개팀 400여명 참가, 갈고 닦은 기량 발휘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19-11-15

 

 

택견의 고장 충주에서 시민택견체조 경연대회가 열렸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시민택견체조 경연대회는 11월 15일 충주시 호암지 택견전수관에서 시민, 학생, 동호회 등 4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충주시가 주최하고 (사)한국택견협회(총재 이석기)가 주관하는 이날 행사는 국가무형문화재 제76호인 택견이 2011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후 국내외적으로 많은 관심과 조명을 받음에 따라 택견의 저변확대와 대중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대회는 11개 학교, 6개 택견동호회로 구성된 17개팀이 학생부와 일반부 두 개 부문으로 나뉘어 택견체조, 택견 당뇨체조 등을 선보이며 평소 갈고 닦은 기량을 발휘했다.

 

시 관계자는 “유치원 아이부터 퇴직하신 어르신까지 택견을 쉽게 익힐 수 있도록 택견체조 보급에 노력하여 택견 대중화를 이끌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택견 저변확대와 시민 건강을 위해 옛 택견판 상설 및 초청공연, 시민택견교실, 택견지정학교 등을 운영하며 택견 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