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보건소, 수능학생 당뇨체험프로그램 ‘인기’

참여 학생 91%가 ‘만족’, 내년 체험프로그램 확대 운영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19-12-31

 

 

충주시보건소가 고3 수험생을 대상으로 운영한 당뇨체험프로그램이 건강습관을 들이는 데 유익하다는 평가와 함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1월 25일부터 4주 과정으로 충주시 소재 2개 고등학교 402명의 학생이 참여한 당뇨체험교실은 수능 준비로 지친 수험생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견과류가 들어간 단호박 샌드위치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위주의 프로그램으로 운영됐다.

 

또한, 자기 혈관 숫자 알기, 당뇨에 좋은음식과 습관 등 내 몸을 건강하게 만드는 이론 교육도 함께 진행돼 학생들의 생활습관과 식생활 개선에 도움을 줬다.

 

당뇨체험교실 운영결과 자기 혈관 수치를 모르는 학생이 많았고 인바디로 측정한 결과 대상 학생 절반 이상이 비만 또는 경도 비만으로 나타났다.

 

특히, 여학생의비만율이 높게 나타났으며, 남학생은 고혈압 의심자가, 여학생은 고지혈증 의심자가 많은 것으로 측정됐다.

 

시는 프로그램 참여 학생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91%가 ‘만족’으로 응답했으며, “체험 시간이 매우 유익했으며, 자신의 몸을 아끼고 건강한 습관을 익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는 의견이 대다수였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대상 학생들의 심뇌혈관 수치(혈압, 혈당, 콜레스테롤)인지 향상에도 많은 도움이 됐다”며, “이번에 실시한 당뇨체험프로그램 참여 학생들의 높은 만족도와 체험교육의 호응에 힘입어 내년에는 더 많은 학생이 참여할 수 있도록 당뇨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