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 성과보고회 가져

3개 분과로 나눠 109개소 다중이용시설 불법촬영기기 집중 점검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19-12-08

 

 

충주시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단장 윤은옥)이 12월 6일 시청 남한강회의실에서 50여명의 단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시민참여단 성과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올해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의 활동영상 시청과 활동성과 발표, 2020년도 시민참여단 활동 계획 및 활성화 방안 토론으로 진행됐다.

 

올해 시민참여단은 불법촬영 걱정 없는 안심한 충주를 만들기 위해 공중화장실과 목욕탕 등 다중이용시설 불법촬영기기 집중점검을 실시했다.

 

참여단은 정책, 모니터링, 홍보 모듬 등 3개 분과로 나눠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한 결과 190개소가 넘는 공공시설을 꼼꼼하게 점검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정미용 여성청소년과장은 “올 한 해 동안 활약해 주신 시민참여단분들게 감사드린다”며, “내년에는 불법촬영점검과 모니터링 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여성친화적 관점의 주민불편사항을 발굴하는 등 지속적으로 발전하는 여성친화도시 충주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지난 2018년 7월 발족한 시민참여단은 현재 2기까지 결성됐으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사업 발굴과 정책 제안을 비롯해 공공시설 불법촬영기기 점검, 생활 속 불편사항 모니터링, 충주시 축제 홍보와 더불어 시민 의견 조사 등의 활발한 활동을 해오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