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범바위노인자원봉사클럽,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캠페인 전개

청소년 보호를 위한 적극적인 선도활동 벌여

가 -가 +

충주신문
기사입력 2019-06-11

 

 

충주시 호암직동 범바위노인자원봉사클럽(단장 권숙재)은 6월 11일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캠페인은 범바위노인자원봉사클럽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소년 유해환경에 대한 사회적 관심 및 경각심 제고를 위해 진행됐다.

 

범바위노인자원봉사클럽은 중․고등학교 주변과 상가 밀집지역 및 담배 소매업소 등을 다니며 청소년 보호관련 리플렛을 전달하고, 만 19세 미만 청소년 대상 술·담배 판매 금지 스티커 부착 등 청소년 보호를 위한 적극적인 선도 활동을 벌였다.

 

권숙재 회장은 “청소년들이 건전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범바위노인자원봉사클럽은 2017년 노인회장단 15명으로 구성해 월 2회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도 청결활동 및 노인요양시설‘친구가 있는 집’등에서 정기적으로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