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충주시, 3~11월까지 무료 수어교실 운영

“장애인과 비장애인 소통의 벽을 허물어요”

가 -가 +

홍주표 기자
기사입력 2019-03-13

 

 

충주시가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소통의 벽을 허물기 위한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시는 지역 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원활한 의사소통과 사회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3월부터 11월까지 무료 수어교실을 운영한다.

 

충북농아인협회 충주시지회(회장 유병구)가 주관하는 수어교실은 수어로 청각·언어장애인과 소통을 원하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초급반·기초수어회화반·중급수어회화반·고급수어회화반으로 나눠 운영된다.

 

강의 시간은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저녁 7시부터 8시 30분까지다.

 

수어에 관심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이 가능하며, 참가신청은 장애인복지관의 충북농아인협회 충주시지회 사무실을 방문하거나 전화(☏ 852-8553)로 안내받으면 된다.

 

참가자 모집은 수시로 받고 있다.

 

1998년 창립된 충북농아인협회 충주시지회는 농아인의 복지구현 및 권익증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고자 수어교실을 비롯해 농아인문해한글교실, 재활증진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충주신문. All rights reserved.